COMMUNITY

보도자료

  • 124억 투입되는 완도 금당도, '미래가 있는 어촌만들기' 청신호

  •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07-13 조회수 0

해수부 온산어촌개발공모에 선정된 완도 금당도/완도군

 

전남 완도군 금당도가 잇따른 공모사업 선정으로 개발이 가속화되고 있다.


24일 완도군에 따르면 완도군이 해양수산부에서 주관하는 2022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 금당권역(금당 신흥마을)의 어촌종합개발사업이 최종 선정됐다.

해양수산부의 역점 시책인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은 기초 생활 인프라 확충으로 정주여건 개선과 지역 특화자원 개발을 통해 어촌 소득 증대와 지속 발전 가능한 어촌을 조성하기 위한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금당권역 어촌종합개발사업은 '금당8경을 담은 산호섬마을, 금빛 나는 금당권역'이라는 주제로 주민들과 함께 협력해 마을에 숨어있는 자원들을 발굴하는 등 치밀하게 사업 계획을 세워 공모에 최종 선정된 것.

오는 2022년부터 2025년까지 4년간 총 사업비 74억 원을 투입해 기초생활 기반 사업, 소득 증대 사업, 주민 역량 강화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세부 사업 내용은 기초생활 기반 시설사업으로 금빛금당 문화센터, 섬마을 친환경 공동 에너지 공급시설, 해양쓰레기 처리 시설사업, 공동 어구 보관소, 침수 해안 배수시설 설치 사업 등을 계획하고 있다.

소득 증대 사업으로 연산호를 활용한 이색 카페 및 수산 식품 판매 공간이 될 '금빛금당 연산호 카페'를 조성해 주민 소득 증대에 기여하고 주민들에게는 소통 공간, 관광객들에게는 휴식 공간을 제공한다.

또한 금빛금당 수산 상생센터를 조성, 주민들이 공동 작업을 통해 소득을 창출할 수 있는 수산 거점 시설로 활용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해 전남도 가고 싶은 섬에 선정된 완도금당도는 올해부터 5년간 매해 각각 10억원씩 5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다양한 관광 콘텐츠를 조성할 예정이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전국 지자체간 치열한 경쟁 속에서 우리 군이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에 선정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하며, 본 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해 미래가 있는 어촌 마을을 만들어 나가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 이전글 다음글 수정 삭제
  • 목록